제주신화 간직한 돌문화공원,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 배경으로
제주신화 간직한 돌문화공원,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 배경으로
  • 표성준 기자
  • 승인 2021.04.0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개막 상영작 선정
돌문화공원
돌문화공원

제주돌문화공원이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배경이 된다.

 제주돌문화공원관리소는 제15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개막작으로 상영될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주 영상 촬영지를 돌문화공원으로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김시우 감독이 지휘하는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는 4월 11일부터 29일까지 돌문화공원 내 '오백장군 광장, 전설의 통로, 하늘연못' 등에서 영상을 촬영한다. 이어 6월 18일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페스티벌 개봉작으로 상영될 예정이다.

 돌문화공원관리소는 제작사와 협의해 ▲오백장군갤러리 공연장 상영용 투란도트 티저영상 지원 ▲엔딩 크레딧에 제주특별자치도 및 돌문화공원 로고 및 문구자막 노출 ▲주인공 SNS 계정에 돌문화공원 촬영장면 및 사진자료 업로드 등을 통해 돌문화공원의 간접광고(PPL)를 최대한 이끌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는 어둠의 바다 왕국 '오카케오마레'의 얼음공주 투란도트가 어머니의 죽음에 대한 복수심 때문에 청혼남들에게 저주의 수수께끼를 내고, 수수께끼를 풀지 못하는 자는 돌로 변해 죽는다는 이야기다. 남자주인공 '칼라프 왕자'역에는 뮤지컬 배우 민우혁, 어머니의 원한으로 얼어버린 심장을 갖게 된 여주인공 '투란토드'역은 뮤지컬 배우 배다해씨가 맡는다.

 뮤지컬 투란도트는 세계 4대 오페라로 꼽히는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의 음악과 배경을 새롭게 해석한 창작물이다. 2011년 창작 초연 이후에는 상하이와 하얼빈 등 중국에도 진출했으며, 현재까지 100회 이상의 공연이 진행될 만큼 큰 인기를 얻었다.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은 투란도트를 레미제라불, 맘마미아 등과 같은 세계적인 뮤지컬 영화로 만들어 개막식에 상영한다는 구상을 세워놓고 있다. 상영과 함께 해외 OTT 플랫폼과 영화관에서 상영까지 계획하고 있으며, 제작·배급사인 ㈜나인테일즈코리아는 SNS 등을 통해 전 세계에 홍보할 예정이다.

 좌재봉 돌문화공원관리소장은 "이번 투란도트 촬영을 시작으로 돌문화공원의 문화적·예술적 가치를 국내외에 알려 믿고 찾아오는 문화관광지를 만들어 가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표성준기자 psj@jejueconomy.com

제주경제매거진 독자가 되어주세요

구독신청
월 만원의 후원을 통해 제주경제 매거진의
독자·후원 회원이 되어주세요.
매거진을 우편을 통해 회원님께 보내 드립니다.

전화 : 064-746-1818 / 팩스 : 064-746-1819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매거진을 볼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삭제기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정존3길 26, 상가 2층 (노형동,동마헤레스)
  • 대표전화 : 064-746-1818
  • 팩스 : 064-746-181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석홍
  • 법인명 : 주식회사 제주경제
  • 제호 : 제주경제신문
  • 등록번호 : 제주 다 01113
  • 등록일 : 2018-07-25
  • 발행일 : 2018-10-1
  • 발행인 : ㈜제주경제 강창수
  • 편집인 : 표성준
  • 제주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제주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economy@daum.net
ND소프트